뒤로가기
이기자의 줌인
“새로운 게임 시작된다”… ‘오징어 게임’, 시즌2로 돌아온다 
2022. 06. 13 by 이영실 기자 swyeong1204@sisaweek.com
넷플릭스 오리지널 시리즈 ‘오징어 게임’이 시즌 2로 돌아온다. /넷플릭스
넷플릭스 오리지널 시리즈 ‘오징어 게임’이 시즌 2로 돌아온다. /넷플릭스

시사위크=이영실 기자  전 세계를 사로잡은 넷플릭스 오리지널 시리즈 ‘오징어 게임’이 시즌 2로 돌아온다.

넷플릭스 측은 13일 “‘오징어 게임’ 두 번째 시즌을 제작하기로 결정했다”고 밝혔다. 특히 넷플릭스와 제작자 겸 연출자 황동혁 감독은 시즌2 제작은 물론, 시즌1의 성공에 대한 보상 등 상호이익에 부합하는 합의를 이룬 것으로 전해졌다. 

넷플릭스 측은 “한국의 스토리텔러가 다시 한 번 열어갈 새로운 이야기에 많은 기대와 성원 부탁한다”고 전하면서 황동혁 감독의 편지를 함께 공개했다.

해당 글에서 황 감독은 “새로운 게임이 시작된다”며 “지난해 ‘오징어 게임’ 시즌1을 세상에 내놓기까지 12년이라는 시간이 걸렸다. 하지만 ‘오징어 게임’이 역사상 가장 인기 있는 넷플릭스 시리즈가 되기까지는 단 12일의 시간이 걸렸다”고 말문을 열었다.

이어 “‘오징어 게임’을 쓰고 연출하고 제작한 사람으로서, 전 세계 팬 여러분에게 인사를 전한다”며 “‘오징어 게임을 시청해 주셔서, 사랑해 주셔서 감사하다”고 글로벌 시청자들에게 감사 인사를 전했다. 

그러면서 “이제 기훈이 돌아온다. 프론트맨이 돌아온다. 시즌 2가 돌아온다. 딱지를 든 양복남도 다시 돌아올지 모른다. 영희의 남자친구 철수도 만나볼 수 있을 거다”라며 “더욱 새로운 게임, 놀라운 이야기로 다시 만나 뵙겠다”고 탄탄한 라인업과 흥미로운 스토리를 예고해 기대감을 높였다. 

한편 ‘오징어 게임’은 456억원의 상금이 걸린 의문의 서바이벌에 참가한 사람들이 최후의 승자가 되기 위해 목숨을 걸고 극한의 게임에 도전하는 이야기를 담은 작품이다. 지난해 9월 공개된 뒤 국내는 물론 해외에서도 폭발적인 반응을 이끌어내며 신드롬급 인기를 끌었고, 넷플릭스 사상 최고 흥행을 기록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