뒤로가기
李씨네
‘한산: 용의 출현’ 왜군 장수된 변요한, 강렬한 변신
2022. 06. 22 by 이영실 기자 swyeong1204@sisaweek.com
배우 변요한이 영화 ‘한산: 용의 출현’(감독 김한민)으로 강렬한 변신에 도전한다. /롯데엔터테인먼트
배우 변요한이 영화 ‘한산: 용의 출현’(감독 김한민)으로 강렬한 변신에 도전한다. /롯데엔터테인먼트

시사위크=이영실 기자  새로운 변요한이 온다. 영화 ‘한산: 용의 출현’(감독 김한민)에서 왜군 장수 와키자카로 분해 강렬한 변신을 선보인다.  

‘한산: 용의 출현’은 명량해전 5년 전, 진군 중인 왜군을 상대로 조선을 지키기 위해 필사의 전략과 패기로 뭉친 이순신(박해일 분) 장군과 조선 수군의 ‘한산해전’을 그린 전쟁 액션 대작으로, 2017년 7월 개봉해 1,761만명의 관객을 동원하며 역대 박스오피스 대기록을 수립한 ‘명량’ 김한민 감독이 기획한 ‘이순신 3부작 프로젝트’ 중 두 번째 작품이다. 

영화 ‘보이스’ ‘자산어보’ 등 출연하는 작품마다 흡인력 강한 매력과 탄탄한 연기력으로 관객을 사로잡아온 변요한은 ‘한산: 용의 출현’에서 왜군 장수 와키자카 역을 맡아 필모그래피 사상 가장 강렬한 안타고니스트에 도전, 이순신 역을 맡은 박해일과 대립관계를 형성하며 긴장감을 유발할 예정이다.  

와키자카는 해상과 육지 전투에 모두 능한 천재 지략가로, 전쟁에서의 승리를 위해서라면 무엇도 마다하지 않는 대담함과 잔혹함, 탁월한 지략까지 갖춘 인물이다. 모두가 두려워하는 이순신과의 전쟁에서도 전혀 흔들리지 않는 냉철한 모습으로 조선군을 위기에 몰아넣는다. 

변요한은 그동안 보지 못한 서늘한 존재감을 보여줄 예정이다. 그는 “와키자카를 표현하는데 엄청난 패기와 빠른 통찰력을 지닌 인물임이 드러날 수 있게 역동적인 모습을 많이 드러내고자 했다”고 중점을 둔 부분을 밝혔다. 

특히 ‘명량’에서 와키자카를 연기한 조진웅과는 또 다른, 자신만의 색을 더해 더욱 패기 넘치는 캐릭터를 완성, 색다른 매력을 보여줄 것으로 기대를 모은다. 오는 7월 말 극장에서 확인할 수 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