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영역

기사검색

본문영역

박서준‧한소희 뭉친 ‘경성크리처’, 넷플릭스 타고 글로벌 공략

2022. 09. 28 by 이영실 기자
‘경성크리처’로 글로벌 시청자를 찾는 (왼쪽 위부터 시계방향으로) 박서준‧한소희‧수현‧위하준‧조한철‧김해숙. /어썸이엔티, 9아토엔터테인먼트, YG엔터테인먼트, 엠에스팀엔터테인먼트, 눈컴퍼니, 준앤아이 ​
‘경성크리처’로 글로벌 시청자를 찾는 (왼쪽 위부터 시계방향으로) 박서준‧한소희‧수현‧위하준‧조한철‧김해숙. /어썸이엔티, 9아토엔터테인먼트, YG엔터테인먼트, 엠에스팀엔터테인먼트, 눈컴퍼니, 준앤아이 ​

시사위크=이영실 기자  배우 박서준과 한소희의 만남으로 기대를 모으고 있는 ‘경성크리처’가 넷플릭스를 통해 글로벌 시청자를 찾는다. 

넷플릭스 새 시리즈 ‘경성크리처’는 시대의 어둠이 가장 짙었던 1945년의 봄, 생존이 전부였던 두 청춘이 탐욕 위에 탄생한 괴물과 맞서는 크리처 스릴러다. 경성을 뒤흔든 괴물의 등장과 괴물보다 더 괴물 같은 사람들에 맞서 사투를 펼치는 이들의 이야기가 압도적인 경험을 선사할 예정이다.

실력파 제작진의 만남도 기대를 모은다. 드라마 ‘낭만닥터 김사부’ ‘구가의 서’ 등 장르를 넘나드는 필력으로 사랑받아 온 강은경 작가가 각본을 쓰고, ‘스토브리그’에서 세밀하고도 힘 있는 연출을 선보인 정동윤 감독이 연출을 맡아 1945년 경성, 격동의 한복판으로 시청자를 초대한다. 

탄탄한 캐스팅 라인업 역시 빼놓을 수 없는 기대 포인트다. 먼저 드라마 ‘이태원 클라쓰’ ‘김비서가 왜 그럴까’ 등을 통해 흥행 불패를 이어오고 있는 박서준이 경성 최고의 자산가이자 전당포 금옥당의 대주 장태상으로 분해 극을 이끈다.  

넷플릭스 시리즈 ‘마이 네임’, 드라마 ‘알고있지만,’ ‘부부의 세계’ 등을 통해 독보적인 존재감을 입증한 한소희는 죽은 사람도 찾아낸다는 소문난 토두꾼 윤채옥을 연기한다. 윤채옥은 어린 시절부터 아버지와 함께 만주와 상해를 넘나들며 실종된 사람들을 찾아온 토두꾼답게 날카로운 눈과 날렵한 움직임을 자랑하는 인물이다.

영화 ‘어벤져스: 에이지 오브 울트론’, 넷플릭스 시리즈 ‘마르코 폴로’로 글로벌 행보를 이어가고 있는 수현도 함께 한다. 경성 일대를 호령하는 집안의 안주인 마에다로 분해 극에 긴장감을 불어넣는다. 

또 관록의 배우 김해숙이 금옥당인 집사인 나월댁 역을 맡아 존재감을 뽐내고, 개성파 연기자 조한철은 십 년 전 사라진 아내를 찾기 위해 실종사건을 쫓아온 윤채옥의 아버지인 윤중원으로 분해 무게감을 더한다. 

여기에 넷플릭스 시리즈 ‘오징어 게임’으로 전 세계에 강렬한 눈도장을 찍은 위하준은 장태상의 절친이자 독립군 권준택 역을 맡아 또 한 번 글로벌 시청자를 매료할 전망이다. 곧 넷플릭스에서 만날 수 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기사 댓글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